수원 윤아트, 오는 20일 여성 4인조 락밴드 '워킹 에프터 유(Walking after u)' 락 공연
수원 윤아트, 오는 20일 여성 4인조 락밴드 '워킹 에프터 유(Walking after u)' 락 공연
  • 지용진
  • 승인 2019.09.15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청난 에너지를 가진 여성 4인조 락밴드로 락의 진수를 선보일 예정
'워킹 에프터 유'는 엄청난 에너지를 가진 여성 4인조 락밴드로 락의 진수를 선보일 예정이다.
'워킹 에프터 유'는 엄청난 에너지를 가진 여성 4인조 락밴드로 락의 진수를 선보일 예정이다.

 

[수원=광교신문] 수원 윤아트홀에서는 오는 20일 오후 8시 여성 4인조 락밴드 '워킹 에프터 유(Walking after u)'의 락 공연을 펼친다. 

주최측에 따른 '워킹 에프터 유'는 엄청난 에너지를 가진 여성 4인조 락밴드로 락의 진수를 선보일 예정이다.

쉽게 접하기 힘든 락신을 어필하는 메이저급 아티스트다. 

보컬,&기타 신디 베이스 드럼이 혼연일체가 돼 펼칠 이날 공연이 기대된다.

피아노 영재 강세윤 군과 천재 재즈트럼펫 어린이 연주자 곽다경 양이 함께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정기공연도 갖는다.
피아노 영재 강세윤 군과 천재 재즈트럼펫 어린이 연주자 곽다경 양이 함께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정기공연도 갖는다.

 

지난 5월 18일 문을 연 윤아트홀(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1036-11)은 수준급 음악 장비를 갖추고 최정상 연주자들의 공연을 펼치고 있다.

피아노 영재 강세윤 군과 천재 재즈트럼펫 어린이 연주자 곽다경 양이 함께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정기공연도 갖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