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사업 실시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사업 실시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9.05 2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모와 신생아의 건강 수준은 올리고 경제적 부담은 내리고’
▲ 안산시
[안산=광교신문] 안산시 상록수·단원보건소는 출산가정의 산모와 신생아의 건강관리를 위해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사업’을 실시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사업’은 기준중위소득 100% 이하 출산가정에 전문교육을 받은 건강관리사가 방문해 산모 및 신생아 건강관리, 가사지원 등을 제공하는 서비스로 정부지원금과 본인부담금으로 이뤄져 있다.

소득 기준을 초과하는 경우라도 예외지원 대상자에 속하면 해당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서비스 기간은 태아유형과 출산순위에 따라 기간이 각각 설정되며 짧게는 5일에서 길게는 25일까지 단축형, 표준형, 연장형으로 본인의 선택에 따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출산 예정일 40일전부터 출산일로부터 30일 이내에 산모의 주소지 관할 보건소에 신청하면 된다.

보건소 관계자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사업을 통해 산모와 아기의 건강관리는 물론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아이 낳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지원 대상 여부 및 구비서류 등 자세한 사항은 상록수보건소, 단원보건소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