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공공기관·단체와 손잡고 청렴문화 확산 앞장선다
지역 공공기관·단체와 손잡고 청렴문화 확산 앞장선다
  • 지용진
  • 승인 2019.08.14 0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국토지리정보원 등 5개 기관과 청렴문화 조성 '맞손'
▲ 수원시
[수원=광교신문] 수원시가 국토지리정보원, 고용노동부 경기지청 등 지역 기관들과 함께 청렴사회 조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수원시는 13일 영통구 국토지리정보원 세미나실에서 국토지리정보원·고용노동부 경기지청·수원교육지원청·바르게살기수원시협의회·수원용인흥사단 등 5개 기관과 ‘수원지역 청렴협의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반부패·청렴업무 추진 협력, 청렴문화 정착 공동실천, 반부패·청렴활동 정보 공유, 청렴시책 추진 상호 지원 등을 협력한다.

2016년 첫 출범한 수원지역 청렴 협의체는 지역사회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청렴문화체험, 청렴축제, 청렴정책 공유, 합동 캠페인 등을 전개한다.

고용노동부 경기지청이 올해 새롭게 협의체에 참여하면서 이날 협약으로 청렴협의체를 재구성했다.

권진웅 수원시 감사관을 비롯한 협약식에 참석한 기관·단체 실무 부서장들은 “수원지역 청렴 수준을 높이고, 청렴문화 확산에 앞장서자”고 다짐했다.

협약식에 이어 수원남부경찰서 일원에서 ‘청렴 캠페인’도 전개했다. 청렴 협의체 관계자 15명은 시민들에게 청탁금지법을 소개하고, 부정부패 공익신고 관련 홍보물을 나눠주며 투명한 지역사회 조성에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권진웅 수원시 감사관은 “지역 기관들과 지속해서 교류·협력해 부패 없는, 청렴한 수원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