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신갈동, 협의체 · 강남병원서 저소득 청소년에 교통카드 전달
용인시 신갈동, 협의체 · 강남병원서 저소득 청소년에 교통카드 전달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7.20 0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용인시 신갈동, 협의체 ? 강남병원서 저소득 청소년에 교통카드 전달
[용인=광교신문] 용인시 기흥구 신갈동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강남병원 인화봉사단이 관내 저소득 청소년 100명에게 3만원이 충전된 교통카드를 전했다고 19일 밝혔다.

대중교통 요금을 내기조차 어려운 저소득 가정의 청소년에게 생활에 꼭 필요한 도움을 주려는 것이다.

이를 위해 협의체가 100장의 교통카드를 마련하고 강남병원 인화봉사단이 자발적으로 마련한 성금 300만원으로 카드당 3만원을 충전했다.

동은 지난 16일부터 한부모 가정, 기초생활수급가정 등 저소득층 청소년 100명에게 교통카드를 전달했다.

동 관계자는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해준 두 기관에 감사하며 따뜻한 마음이 청소년들에게 잘 전달되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