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월야초등학교 “신나는 예술 여행”열어
함평군 월야초등학교 “신나는 예술 여행”열어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7.16 2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야초등학교, 신나는 예술여행으로 서울시티발레단을 초청해 차이코프스키 힐링 3대 명작 발레공연을 관람하며 농촌지역 문화체험 진행
2
서울시티발레단의 찾아가는 발레 공연 모습.

[광교신문=김재영 기자] 월야초등학교는 2019627() 신나는 예술여행으로 서울시티발레단을 초청해 차이코프스키 힐링 3대 명작 발레공연을 관람하며 농촌지역 문화체험의 기회를 통해 발레에 대한 첫 발을 내딛었다고 밝혔다.

학교를 방문한 사)서울시티발레단은 2009년에 창단해 다양한 클레식 발레와 수준높은 컨템포러리 발레 레퍼토리로 발레 대중화에 힘쓰고 있다. 특히 단원들은 프로 발레단 출신으로 현대 문화예술의 트랜드인 예술 융복합 작업들에 관심을 가지고 동화인형 발레 극과 차이코프스키 잠자는 숲속의 미녀 등 다양한 작품 활동으로 찾아가는 발레 공연을 하고 있다.

특히 오늘 공연은 무대와 객석이 가까워 바로 눈앞에서 발레리나와 발레리노의 동작 하나 하나를 자세히 볼 수 있어 발레를 접하지 못했던 우리 학생들에게는 무척 뜻깊은 공연이었으며, 초등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추어 동물가면을 쓰고 공연해 학생들에게 많은 박수갈채를 받았다.

공연이 끝나고 발레단 단원들과 기념사진도 찍고 발레의 기본동작에 관한 설명을 듣고 몇몇 학생들이 직접 시연해 봄으로써 진로 교육에도 좋은 계기가 되었다. 특히 1학년 학생들은 발레리노가 되겠다며 발레리노가 되는 방법을 물어보는 등 1학년답지 않게 많은 관심과 흥미를 보였다.

월야 교육공동체는 이런 다양한 공연과 교육활돌을 통해 학생들이 자신에게 맞는 진로를 선책하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더 많이 제공하고 꿈을 이루는데 월야초등학교 교육공동체가 힘을 모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서울시티발레단의 김광진단장은 월야초등학교 선배님 중에 국립 발레단의 주연 발레리노가 있었다며 선배의 뒤를 이어 훌륭한 후배발레리노가 나오기를 기대한다며 오늘 공연 소감을 말씀하시며 학생들의 꿈을 응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