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2센터, ‘알록달록 채소캠프’ 운영
부천2센터, ‘알록달록 채소캠프’ 운영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7.11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 어린이 채소 편식 예방 위한 영양증진 특화사업
▲ 알록달록 채소캠프에 참여한 아이들의 모습
[부천=광교신문] 부천시제2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는 지난 2일에서 5일까지 4일간 부천대학교 한길아트홀에서 만3-5세 유아 800여 명을 대상으로 영양증진 특화사업인 ‘2019 알록달록 채소캠프’를 운영했다.

어린이 채소 편식 예방을 위해 채소를 다양하게 노출해 거부감을 줄이고 채소와 친숙해질 수 있도록 빨간나라-수박 냉장고 자석 만들기 초록나라-오이 오감체험 보라나라-보라 공룡 만들기 하얀나라-나는야 버섯농부 ‘신기하고 달콤한 맛있는 마술쇼’등 다양한 체험활동으로 구성해 어린이들의 흥미를 유발했다.

백재은 부천2센터장은 “가정에서도 직접 채소를 키워보고 채소와 친해지는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어린이들에게 느타리 버섯키트를 제공했다”라며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채소에 자연스럽게 관심을 가질 수 있는 프로그램 운영으로 채소 편식을 예방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부천시제2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는 부천시가 부천대학교에 위탁해 운영 중이며 관내 100인 이하 영양사가 없는 어린이집, 유치원 집단급식소와 지역아동센터 223기관을 대상으로 위생·안전관리, 영양관리와 바른 식생활을 위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