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대한민국” 2019 U-20 세계청소년축구대회 결승전
성남시, “대한민국” 2019 U-20 세계청소년축구대회 결승전
  • 지용진
  • 승인 2019.06.15 0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민 거리응원전, 야탑역 광장서
▲ 성남시
[성남=광교신문] 2019 U-20 세계청소년축구대회 결승전 승리를 기원하는 성남시민 거리 응원전이 펼쳐진다.

성남시는 한국축구 역사상 FIFA주관 대회 사상 첫 결승전을 치르는 20세이하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을 응원하기 위해 오는 15일 밤 11시부터 경기가 종료되는 16일 새벽 3시까지 야탑역 광장에서 ‘대형 스크린 거리 응원전’을 마련한다.

경기 시작전 성남문화재단 공연팀 공연도 함께 펼쳐질 예정으로,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별도의 좌석이 없어 돗자리 등은 개별로 준비해야 한다.

특히 오늘 대표팀 선수 중 성남유소년축구단 출신으로 현 성남FC 소속 박태준 선수의 출전 가능성이 높아 시민 여러분의 응원 열기가 더 고조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번 대회는 6개조 24개팀이 출전하였으며 우리 대표팀은 조2위로 16강에 진출, 16강과 8강에서 각각 일본과 세네갈에 승리했고 준결승에서 에콰도르에 승리하면서 결승진출의 쾌거를 이뤘다.

20세이하 한국축구 청소년대표팀이 ‘Again 1983’을 넘어 사상 첫 월드컵 우승이라는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성남시민의 열띤 ‘거리 응원전’을 기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