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음식물류폐기물 자원화시설 ‘퇴비 무상 공급’
안산시, 음식물류폐기물 자원화시설 ‘퇴비 무상 공급’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6.05 0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산시 음식물류폐기물 자원화시설 및 덤프 트럭을 이용한 퇴비 배송
[안산=광교신문] 안산시는 음식물류폐기물 자원화시설 운영을 통해 음식물 쓰레기를 처리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부산물을 무상으로 농가에 퇴비로 공급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반월국가산업단지에 위치한 안산시음식물류폐기물 자원화시설은 2010년부터 가동을 시작, 하루 평균 약 167톤의 음식물쓰레기를 처리하며, 9천500여 톤의 양질의 퇴비를 생산하고 있다.

무상으로 퇴비를 받고자하는 농가는 안산시 음식물류폐기물 자원화시설에 신청하면 되고, 접수순으로 공급받을 수 있다.

안산시 관계자는 “음식물쓰레기를 재활용해 만든 부산물 비료를 관내 농가 및 주말농장에 직접 무상으로 배송 공급해 농가의 영농비용 부담을 덜어 주고 토질 개선효과에 도움을 주고 있어 농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