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서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개소 1주년 기념, ‘소담장터’ 개최로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
일산서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개소 1주년 기념, ‘소담장터’ 개최로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5.25 0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양시 일산서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23일, 개소 1주년을 기념해 ‘제1회 소담장터’를 개최했다.
[고양=광교신문] 고양시 일산서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23일, 개소 1주년을 기념해 ‘제1회 소담장터’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일산서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앞마당에서 치매 어르신과 디딤돌 봉사단이 함께 만든 도자기·팔찌·에코백·수제비누 등의 제품을 치매 어르신이 직접 판매 및 계산을 해보고, 그 수익금을 어려운 치매가정에 전액 기부하는 뜻깊은 시간을 갖고자 마련됐다.

또한 개소 1주년을 기념해 만 60세 이상 어르신께는 무료치매선별검사를 해드리고, ‘청춘사진관’에서 옛 추억을 떠올릴 수 있는 교복과 한복 등을 입고 즉석 사진을 찍어 액자로 만들어드리는 이벤트와 선물 증정 시간도 가졌다.

이와 함께 장터 입구 풍선 아치에서는 ‘고양 고양이와 함께 사진 찍기’ 이벤트가 펼쳐졌고, 안쪽 부스에서는 쉼터 어르신들의 작품 전시회와 십시일반 모은 중고 의류가 인기리에 판매되는 등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날 소담장터를 찾은 어르신은 “좋은 물건을 구입하고 무료 치매검사도 받고, 또 어려운 치매 가정도 도와주는 행사에 참여하게 되어 매우 뿌듯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장터 판매 수익금은 저소득 치매 어르신 가정에 전액 기부되며, 다음 ‘제2회 소담장터’는 6월 18일 개장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