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보건소, 체계적인 정신건강 관리로 상복 터졌다
화성시보건소, 체계적인 정신건강 관리로 상복 터졌다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5.16 2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중증정신질환 치료관리체계 강화를 위한 정책세미나 참가
▲ 화성시
[화성=광교신문] 화성시의 체계적인 정신건강 관리 보건정책이 대내외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시는 16일 경기도와 경기도정신건강복지사업지원단이 수원 장안구 소재 드마리스에서 개최한 ‘경기도 중증정신질환 치료관리체계 강화를 위한 정책세미나’에서 2개 부문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 세미나는 정신건강 관리 우수기관 및 프로그램을 선정해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활성화하고자 마련됐다.

이에 경기도 31개 시군을 대상으로 지역자원 연계, 인력배치, 우수시책 추진 등 8개 지표 9개 항목이 평가됐으며, 화성시보건소가 ‘우수기관 표창’을, 화성시 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는 ‘우수 프로그램상’을 수상했다.

화성시보건소는 전국 최초로 화성시정신건강복지센터, 소방서, 경찰서, 병원 등과 협력해 24시간 정신건강 위기대응 시스템을 구축하고 정신질환 및 자살문제 등 위기상황에 신속하고 전문적으로 대응한 점을 높이 인정받았다.

특히 정신건강복지법 개정에 따른 정신질환자 탈원화에 대비, 중증정신질환자 지역사회복귀협의체를 구성하고 퇴원한 정신실환자 및 무연고자 등에게 안정적인 지역사회 정착을 돕고 있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화성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는 관내 아동 및 청소년을 대상으로 잘못된 인터넷 사용습관 개선 및 예방을 위한 ‘아웃터넷’사업을 펼쳐 ‘우수 프로그램상’에 선정됐다.

아웃터넷은 인터넷 청정학교 지정, 또래 서포터즈 선정, 건강한 인터넷 알리기 동영상 제작, 포스터·UCC 공모전, 찾아가는 교육 등 다양한 사업들로 구성돼 청소년들과 학부모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김장수 화성시보건소장은 “최근 전국적으로 정신질환자 관리에 대한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실정과 주민 요구를 고려한 맞춤형 정신보건사업으로 누구나 안심하고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