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 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경축음악회 ‘100년의 봄, 기억하는 수원’ 연다
3.1 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경축음악회 ‘100년의 봄, 기억하는 수원’ 연다
  • 지용진
  • 승인 2019.04.05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체육관에서
▲ 3.1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경축음악회 ‘100년의 봄, 기억하는 수원’ 포스터

[수원=광교신문] 수원시는 오는 13일 저녁 7시 조원동 수원체육관에서 3.1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경축음악회 ‘100년의 봄, 기억하는 수원’을 연다.

이번 음악회는 수원의 독립운동사를 재조명하고, 지난 100년 동안 역사적으로 중요했던 시기를 스토리와 영상, 공연 등으로 소개한다.

수원시립교향악단, 수원시립합창단, 수원시청소년뮤지컬단, 500여 명의 시민합창단과 가수 알리, 현미, 마마무, 뮤지컬 배우 김다현 등이 출연한다. 릴레이 만세 세리머니, 애국가 시민합창 퍼포먼스 등으로 출연진과 관객이 화합하고 소통하는 축제의 장을 만든다. 선착순 무료 관람이다.

‘100년의 봄, 기억하는 수원’ 공연은 수원시 3.1운동·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의 하나다. 수원시는 5개 분야 27개 기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