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호사카 유지 교수 역사 강연 열어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호사카 유지 교수 역사 강연 열어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4.03 0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시청 늠내홀서
▲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호사카 유지 교수 역사 강연 포스터
[시흥=광교신문] 시흥시는 오는 11일 오전 10시 시흥시청 늠내홀에서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한국을 사랑한 이방인 호사카 유지 세종대 교수를 초청해 역사 교육을 실시한다.

호사카 유지 교수는 도쿄대학교 금속공학과 학사학위를 받고 고려대학교 정치학 석·박사를 취득했다. 현재 세종대학교 대양휴머니티칼리지 교수이자 독도 종합연구소 소장, 일제강제동원 피해자지원재단 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특히 SBS ‘블랙하우스’, JTBC’차이나는 클라스‘, ’썰전‘ 등 다양한 방송활동으로 대중에게 친숙한 호사카 유지 교수는 독도 문제 전문가로, 최근에는 일본군 위안부에 관한 연구 성과를 책으로 발간하는 등 활발한 연구 활동을 펼치고 있다.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대한민국의 기원‘이라는 주제로 실시하는 이번 강연은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당일 선착순으로 입장하면 된다.

시흥시 관계자는 ’이번 역사교육을 통해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의 의미를 되새기며 대한민국의 법통과 정체성을 재확인하고, 민주·인권·평화의 가치를 추구하는 번영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시흥시청 복지정책과로 연락하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