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봄 향기와 시작하는 안산시티투어 힐링여행
안산시, 봄 향기와 시작하는 안산시티투어 힐링여행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3.26 0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올해의 관광도시, 안산’ 가볼까
▲ 지난 24일 올해의 관광도시 안산 기념 대부도해솔길 탐방에서 윤화섭 안산시장이 해솔길을 걷고 있다.

[안산=광교신문] 안산시는 오는 4월 6일부터 안산시티투어 ‘힐링여행’을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문화·예술·생태 탐방을 특화한 ‘안산 시내권’ 여행은 조선시대 최고의 화가인 김홍도의 작품들을 만나는 ‘단원미술관’, 실학의 선구자 성호 이익의 검소한 생활을 만나는 ‘성호기념관’, 국내 최대 규모의 인공습지공원 ‘안산갈대습지’ 등을 체험하는 알뜰 코스로 구성됐다.

대부도 여행은 세계 최대 규모의 ‘시화호조력발전소’, 바다와 함께 걷는 아름다운 기억이 머무는 곳 ‘대부해솔길’, 모세의 기적을 체험하는 ‘탄도바닷길’ 등을 체험하는 힐링생태 코스가 인기가 높다.

또한 연간 20만 마리의 철새가 찾는 자연 그대로의 생명을 느낄 수 있는 ‘대송습지’도 시티투어를 통해 방문할 수 있게 했고, 15명 이상 예약하면, 요트, 갯벌, 도예, 승마, 유리공예, 종이공예 등 다양한 체험과 원하는 코스를 자유롭게 정할 수 있는 맞춤형 코스도 준비 중이다.

안산시티투어는 안산권의 경우 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안산 중앙역 2번출구 시티투어 탑승장에서 출발하고, 서울권은 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9시 30분부터 저녁 7시까지 광화문역 6번 출구에서 출발한다.

시티투어 버스는 15명 이상 예약이 되어야 운행되며, ㈜온누리관광여행사로 문의하면 된다.

특히, 올해는 전문화된 스토리텔러를 모집해 친절한 서비스는 물론, 눈과 귀가 즐거운 의미 있는 여행을 위해 안산의 스토리 있는 해설을 곁들일 예정으로 오는 6월부터는 매주 수·토요일 시내권 정기투어를 실시해 관광객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지난해 6,200여 명이 찾은 안산시티투어는 92.1% 높은 만족도를 기록했으며, 올해도 안산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가성비가 높은 여행이 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안산 여행은 수도권에서 한 시간이면 갈 수 있는 생태관광지로 힐링을 느낄 수 있는 소확행 여행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