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성실납세자 4만9천429명 선정
고양시, 성실납세자 4만9천429명 선정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3.14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은행 거래 시 금리 및 수수료 우대, 세무조사 면제 등 다양한 혜택
▲ 고양시
[고양=광교신문] 고양시는 어려운 경기 여건에도 불구하고 건전한 납세문화 확산에 기여한 납세자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자 4만9천429명을 2019년 성실납세자로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성실납세자는 지난 1월 1일 현재 지방세 체납 사실이 없고, 최근 3년 이상 계속 매년 3건 이상의 지방세를 납기 내에 성실히 납부한 개인 4만8천732명과 법인 697곳이다.

시 관계자는 “올해 성실납세자는 지난해보다 3천364명 늘어나 시민들의 납세의식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성실납세자는 시금고인 농협은행으로부터 대출 및 예금 금리 우대와 전자금융 수수료 면제, 환전 수수료 우대 등의 지원을 받으며 지방재정 확충에 기여한 납세자는 2년간 세무조사 면제와 10% 범위 이내에서 시에서 운영하는 공영 주차장 무료 이용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