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교과서로 미래교육 이끈다
경기도교육청, 교과서로 미래교육 이끈다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3.11 2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시민 교과서 사용을 위한 11개 시도교육청 승인요청
시민교과서 3종 사진.
시민교과서 3종 사진.

[경기=광교신문] 경기도교육청은 서울을 비롯한 11개 시도의 시민교육 교과서 사용을 승인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로써 2017년까지 경기도교육청에서 개발을 완료한 시민교육 교과서를 2019년에는 11개 시도의 학생들이 함께 보게 됐다.

경기도교육청의 시민교육 교과서는 총 10권으로 더불어 사는 민주시민’4, 평화시대를 여는 통일시민’3, 지구촌과 함께 하는 세계시민’3권이다. 3가지 교과서는 초, , 고등학교용으로 개발됐고,‘더불어 사는 민주시민초등교과서는 3~4학년군용과 5~6학년군용으로 세분화 돼 있다.

시민교육 교과서는 경기도교육청 인정도서로서 다른 시도교육청에서 교과서로 사용하고자 하면, 경기도교육청과 업무협약을 거쳐 사용승인을 받아야 한다.

더불어 사는 민주시민교과서는 11개 시도가 모두 사용하고, ‘평화시대를 여는 통일시민은 서울, 강원, 인천, 충남 4개 교육청에서, 그리고지구촌과 함께 하는 세계 시민은 서울, 강원, 인천, 광주, 충남 5개 교육청에서 활용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