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중선의 善한 Wildlife
문중선의 善한 Wildlife
  • 문중선
  • 승인 2019.03.04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설모는 대체 무엇을 하는 것일까?

[문중선의 善Bar=광교신문]

용인 집 주변에 녹지와 야산이 있어서,  까치와 청설모 등을 심심찮게 볼 수 있어서 참 좋습니다. 며칠 전에는 까치가 길고양이 사료를 몰래 훔쳐먹는 모습과 아파트 풀밭에 버려진 햄버거를 뜯어 먹는 장면도 목격했습니다.

부산이란 대도시에서 자라서인지 산과 들판의 야생 동물과 야생 생활에 무식한 편입니다. 집 주변 나무의 까치 집이나 전선 위의 까치 또는 청설모만 봐도, 한동안 넋을 잃고 쳐다보곤 합니다. 적당히 나이 든 덕분이어서, 참 고맙게 여기지요.

오늘은 아침 산책을 하다가 청설모를 가까이서 지켜 봤습니다. 별 특이한 행동은 아니었지만 간만에 보는 청설모여서 반가운 마음에 급하게 촬영을 했습니다.

앞으로 집 주변이나 야산에서 촬영한 동영상을
[善한 Wildlife] 라는 시리즈로 게재하고자 합니다. 니콘 카메라와 보조 장비 그리고 와이어리스 마이크까지 준비했으니, 핸폰 영상보다 더 좋은
야생 다큐(?)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물론 까치와 청설모가 주인공이겠지만요.

문중선
문중선
  • 고려대 경제학과 졸업
  • 1987.11 KBS 입사. 사회부, 경제부, 특집부 기자
  • 경제부에서 대한상의, 무역협회, 삼성그룹, 증권거래소, 증권감독원, 보험감독원 출입기자
  • 1994.9. YTN 입사. 사회부에서 '초대 시경캡'
  • YTN 사회부 차장 (시경캡 시절 삼풍백화점 붕괴사고 특종)
  • 2000년 미국 실리콘밸리 1년 연수 후
    경제부장, 초대 기동취재부장, 편집부국장.
  • YTN 초대 미디어전략실장, 사이언스TV 본부장.
  • YTN 글로벌뉴스센터장 . 영남취재본부장 등 역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