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에 치매안심센터가 찾아옵니다”
“우리동네에 치매안심센터가 찾아옵니다”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2.25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부천시치매안심센터 ‘찾아가는 동별 치매조기검진’ 운영 모습

[부천=광교신문] 부천시치매안심센터는 각 동 주민센터와 행정복지센터를 찾아가 만 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치매조기검진을 제공한다.

찾아가는 동별 치매조기검진은 지난 13일부터 오는 6월 26일까지 원미권역 행정복지센터와 동주민센터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원미권역에 거주하는 만 60세 이상 어르신은 신분증을 지참하고 치매 선별검사를 받을 수 있으며, 검사 후에는 소정의 기념품을 증정한다. 검사결과 인지저하로 확인된 경우 2차 치매진단검사와 3차 치매감별검사를 지원받을 수 있다.

부천시보건소 1층에 임시 개소해 운영 중인 부천시치매안심센터에서도 상시 치매 선별검사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치매예방교실 및 인지강화교실, 치매환자를 위한 조호물품, 치매치료관리비, 배회가능 어르신을 위한 인식표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한편 부천시는 치매환자와 고위험군을 조기에 발견·관리함으로써 치매를 예방하고 환자와 가족을 지원하기 위해 권역별로 부천시치매안심센터, 소사치매안심센터, 오정치매안심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각 센터에서는 간호사, 작업치료사, 사회복지사 등의 전문인력이 맞춤형 상담, 검진, 관리 등 치매에 대한 통합지원을 실시한다.

자세한 사항은 부천시치매안심센터 조기검진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