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문화재단, 연극계 최고 화제작을 1만원에 만나다
성남문화재단, 연극계 최고 화제작을 1만원에 만나다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2.22 0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극계 화제작을 전석 1만원에 소개하는 2019 '시리즈 – 연극만원滿員', 성남아트센터 앙상블시어터에서 선보여
연극 '진실X거짓'의 공연 모습.
연극 '진실X거짓'의 공연 모습.

[성남=광교신문] 성남문화재단은 연극계 화제작을 전석 1만원에 소개하는 2019 '시리즈 연극만원滿員'을 성남아트센터 앙상블시어터에서 선보인다고 밝혔다.

대중과 평단의 호평을 받은 화제작, 대학로에서 소문난 흥행작을 고스란히 성남아트센터 무대로 옮겨 온 '연극만원滿員'은 전석 1만원이란 놀라운 가격, 멀리 대학로까지 찾아가지 않아도 되는 편리성까지 더해져, 2011년 시작 이후 성남아트센터 간판 브랜드 공연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주말 영화 관람료가 1만원을 넘은 지 오래인 지금, 9년 동안 단 한 번의 가격 인상 없이 무조건 예매해야 하는 공연으로 관객들의 굳건한 신뢰를 받은 이유는 단지 가격 때문만은 아니다. 재미와 작품성을 검증받은 대학로 흥행작은 물론, 임영웅, 박근형, 이해제, 서재형 등 대표 연출가들의 명품 화제작들을 엄선해 선보이는 기획력을 바탕으로, 매해 믿고 보는 연극의 매진 신화를 이어가고 있다.

오는 222() 프랑스 스타 극작가 플로리앙 젤레르의 블랙코미디 연작 '진실×거짓'(2.22-24)을 시작으로 2019'시리즈 연극만원滿員'은 재일교포 연출가 정의신과 김성녀의 만남만으로도 기대되는 '맛있는 만두 만드는 법'(4.26-28), 유쾌한 흥행작으로 무장한 공연배달서비스 간다의 '우리 노래방 가서...얘기 좀 할까?'(6.14-16), 국립극단 어린이청소년극연구소가 무용과 연극의 짜릿한 조합을 선사하는 '죽고 싶지 않아'(9.20-21), 삶과 죽음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로 초연 이후 15년간 사랑받아온 1인극 '염쟁이 유씨'(10.25-27), 개성 넘치는 시선으로 독보적인 세계를 선보여 온 이해제 연출의 신작 '독심의 술사'(12.13-15) 등 다양한 장르와 탄탄한 스토리로 무장한 화제작 6편이 12월까지 이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