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19 안산의 책을 선포한다”
안산시 “2019 안산의 책을 선포한다”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2.21 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도시 한 책 읽기’ 등 독서진흥사업 시작 알려
▲ 안산시
[안산=광교신문] 안산시는 올 한해 안산시 독서진흥사업의 시작을 알리는 ‘2019 안산의 책 선포식’을 20일 중앙도서관에서 안산의 책 작가와 많은 시민의 참여 속에 성황리에 개최했다.

‘안산의 책’은 2011년부터 시작된 안산시의 대표적인 범시민 독서운동으로, 시민들의 도서 추천과 선호도조사를 반영해 선정된다.

올해는 일반 부문에 김숨 작가의 ‘너는 너로 살고 있니’, 청소년 부문에 박영란 작가의 ‘편의점 가는 기분’, 어린이 부문에 송미경 작가의 ‘가정통신문 소동’이 선정됐다.

이날 행사는 이진찬 안산부시장의 ‘2019 안산의 책’ 선포로 시작했다. 이어 ‘안산의 책’ 작가 3명이 선정된 책을 소개하는 낭독콘서트가 진행됐으며, 시간‘안산의 책’ 독서릴레이 첫 주자로 참여한 시민들에게 선정된 책을 전달했다.

이 부시장은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로 훌륭한 도서가 선정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안산의 책을 통해 시민들이 서로 생각을 공유하고 나누며 ‘책 읽는 문화도시, 안산’으로 나아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2019 안산의 책’은 중앙도서관 ‘한 도시 한 책 읽기’ 사업을 비롯해 감골도서관 ‘하루10분 독서운동’, 관산도서관 ‘북크로싱’ 등 독서캠페인을 비롯해 관내 30개 도서관에서 다양한 사업이 전개될 예정이며, 각 학교에 배포되어 안산시 학생들의 독서교육에 활용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중앙도서관 또는 중앙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