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들이 원하는 화성은 어떤 모습일까… 공개토론회 개최
시민들이 원하는 화성은 어떤 모습일까… 공개토론회 개최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2.15 0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 대강당에서 ‘화성비전 2040 시민의 생각함’ 공개토론회 열어
▲ 화성시
[화성=광교신문] 시민들이 원하는 화성은 어떤 모습일까? 민선 7기 화성시가 시가 수립하는 최 상위 지역계획인 ‘2040 장기발전계획’의 수립을 앞두고 시민들의 비전 메시지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는 14일 시청 대강당에서 협성대학교, 경기연구원 등 전문가 및 시민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화성비전 2040 시민의 생각함’ 공개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지난해 11월 총 621명으로 결성된 시민참여단이 2개월간 지역별 집단회의 ‘상상테이블’을 통해 도출한 희망메시지를 공유하고, 이를 어떻게 구체화할 것인지 전문가와 함께 논의하는 시간으로 마련됐다.

특히 상상테이블은 지역에 대해 가장 잘 알고 있는 주민들이 소통 중심 토론기법인 ‘퍼실리테이션’을 활용하면서, 자발적이고 민주적인 지역개발 수요를 이끌어 냈다는 점에서 주목됐다.

이에 상상테이블의 진행 및 결과분석을 담당한 협성대학교 연구진은 교통, 교육, 복지, 환경, 문화, 관광 등 6개 분야로 나눠 광역버스 증설, 병점역사 정비, 문화공연시설 확충, 관광벨트 조성 등 시민들이 꼽은 주요 과제들을 소개했다.

이어 전문가 패널로 참여한 동시에 2040 화성시 장기발전계획 연구용역을 담당하고 있는 경기연구원 연구원들은 시민참여단의 제안을 실천 가능한 전략으로 구체화시킬 수 있도록 토론을 펼쳤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2040 화성시 장기발전계획은 시민이 행복한 화성의 미래를 만드는 첫걸음”이라며, “시민들이 그려주신 밑그림을 토대로 누구 하나 소외되는 이 없이 모두가 함께 행복한 도시를 만들어 내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7월 완료 예정인 2040 화성시 장기발전계획은 지역의 잠재력과 특성을 토대로 행정, 재정, 복지, 문화, 도시주택 등 총 10개 분야에 대한 추진전략과 바람직한 도시비전을 제시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