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석희 진실을 말해라
손석희 진실을 말해라
  • 오풍연
  • 승인 2019.01.25 10:48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량 동승자 논란 일어, 진상을 정확히 밝혀야

[오풍연 칼럼=광교신문]손석희가 위기다. 어제 오후부터 실시간 검색어 1위를 놓치지 않고 있다. 그만큼 국민의 관심이 크다는 얘기다. 유명 언론인이 구설수에 휘말린 것 자체가 비판받을 만하다. 손석희도 그 점은 인정했다. 그러나 본인이 진행하는 JTBC 메인 뉴스를 통해 해명을 한 것은 잘못이다. 방송이라는 공공재를 사적으로 이용했기 때문이다.

손석희는 그동안 JTBC는 특정인을 위해 방송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그런데 자신의 일이 터지자 그것을 사용했다. 내로남불이라 할까. 나도 어제 잘 보지 않는 JTBC 밤 8시 종합뉴스를 봤다. 그런데 손석희가 해명부터 먼저 시작했다. 물론 관심사이기는 했다. 방송을 그대로 할 지도 궁금했다. 그렇더라도 방송은 이용하지 말았어야 했다.

손석희는 기회 있을 때마다 “제이티비시가 여러 사람의 입길에 오르내렸는데, 무엇보다 우리가 그동안 견지하기 위해 최선을 다했던 진심이 오해되거나 폄훼되는 것이 가장 가슴 아프다”면서 “우리가 말씀드릴 수 있는 것은 명확하다. ‘우리는 특정인이나 특정 집단을 위해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이라고 밝혔었다. 자신의 해명에 대해서는 뭐라고 할까.

“뉴스 방송을 자기변론의 기회로 활용하는 거 자체가 정상이 아니다. 저게 손석희의 민낯이겠지. 저런걸 우상화하는 그 수준이 이 대한민국의 민낯이고”라는 댓글도 올라왔다. 물론 손석희를 두둔하는 댓글도 적지 않다. 손석희가 공방을 벌일 것이 아니라 진실을 말해야 한다. 잘못이 있다면 그대로 밝히고, 책임질 일이 있으면 책임지는 게 마땅하다.

칼럼을 쓰는 나에게도 이번 사건과 관련한 제보가 들어온다. 제보에 따르면 손석희 사장이 2017년 4월 16일 일요일 밤 10시 경기도 과천시 소재 한 주차장에서 접촉사고를 내고 현장을 이탈한 것이 사건의 발단이라고 한다. 여기에 동승자가 있었다고 한다. 손석희와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김모씨의 얘기가 서로 다르다.

앞으로 동승자 논란이 핫 이슈가 될 것 같다. 피해자들은 조수석에 젊은 여성이 동석하고 있었다고 주장한다. 손 사장은 90세를 넘은 자신의 어머니가 타고 있었다고 말한다. 일요일 밤에 노환이 깊은 어머니를 과천까지 이동시킨 이유를 설명할 필요가 있다. 설득력 있게 해명하지 못했다는 게 김씨의 주장이다. 손 사장은 “누구의 집에 모셔다 드렸냐”는 질문에도 “모른다”고 답변했다고 한다.

언론은 신뢰가 생명이다. 손석희가 어물쩍 넘기려고 해서는 안 된다. 어쨌든 사건에 휘말렸기 때문이다. 뉴스룸에서 팩트 체크를 하듯 자신의 사건도 그런 자세로 풀어야 한다. 나도 오풍연 칼럼방이라는 1인 유료매체를 운영하고 있다. 비록 독립언론이지만 신뢰를 첫 번째로 여기고 있다. 무엇보다 팩트를 중시한다. 그런 다음 내 생각을 옮긴다. 손석희 사건도 팩트를 눈여겨 보고 있다. 누가 거짓말을 하고 정직한지.


오풍연 고문
오풍연 고문
  • 1979년 대전고 졸업
  • 1986년 고려대학교 철학과 졸업
  • 1986년 KBS PD, 서울신문 기자 동시 합격
  • 1996년 서울신문 시경 캡
  • 1997년 서울신문 노조위원장
  • 2000 ~ 2003년 청와대 출입기자(간사)
  • 2006 ~ 2008년 서울신문 제작국장
  • 2009년 서울신문 법조大기자
  • 2009 ~ 2012년 법무부 정책위원
  • 2011 ~ 2012년 서울신문 문화홍보국장
  • 2012. 10 ~ 2016. 10 파이낸셜뉴스 논설위원
  • 2012. 09 ~ 2017. 02 대경대 초빙교수
  • 2016. 10 ~ 2017. 09 휴넷 사회행복실 이사
  • 2017. 10 ~ 현재 오풍연구소 대표
  • 2018. 04 ~ 현재 메디포럼 고문
  • 2018. 05 ~ 현재 오풍연 칼럼방 대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진부령 2019-01-25 11:34:32
역시 당신도 손석희 앵커에 대한 질투 대상자인가요?
그럼 손석희씨가 뉴스 진행자이고 국가의 중요한 공인임을 내세워 상대가 누명을 쒸우려 하는데
당연히 짤막하게라도 본인의사 해명은 해야지.
해명을 길게 한것도 아닌데 그런걸 가지고 트집을 잡나요?
만약 해명을 안했다면 또 짤막하게라도 해명을 했어야 하는거 아닌가 ~ 라고
트집을 잡았겠지. 사람이란 본인의 잣대로 생각하고 판단을 하지요. 지금의 당신처럼..

사랑의 몽둥이 2019-01-25 11:21:13
휴.. 이딴 찌라시만 못한 글 쓰고 얼마 받나요?

고민욱 2019-01-25 11:19:43
뭘처먹고 다니길래 그나이에 힘도좋다. ㅋㅋ 손가야~나도좀 나눠먹자

2019-01-25 11:12:40
속 보입니다......

이수연 2019-01-25 11:11:40
너나 잘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