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사업 확대 추진
고양시,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사업 확대 추진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1.11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득수준 및 정부지원금 확대… 산모의 산후 회복 및 신생아 양육 지원
▲ 고양시
[고양=광교신문] 고양시는 출산가정에 건강관리사를 파견해 산모의 산후 회복과 신생아 양육을 지원하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사업’ 대상자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기존 기준중위소득 80% 이하 출산가정에 한해 지원하던 소득수준을 올해부터 기준중위소득 100%로 상향했으며 태아유형·출산순위·소득기준 등에 따라 차등지급 되는 정부지원금 또한 확대됐다.

소득 기준에 적합한 대상자는 관할 보건소 방문 또는 온라인 ‘복지로’를 통해 출산예정일 40일 전부터 출산 후 30일 이내 신청·접수하면 된다.

안선희 고양시 일산동구보건소장은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대상자 확대를 통해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 경감은 물론 근로취약계층인 여성의 고용시장 참여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