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테마파크 일대서 ‘씽씽나라 겨울축제’ 개최
농촌테마파크 일대서 ‘씽씽나라 겨울축제’ 개최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1.08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전통놀이, 빙어잡기, 썰매 등 즐길거리 풍성
▲ 씽씽나라 겨울축제 홍보 배너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겨울방학을 맞은 어린이들을 위해 오는 16일부터 20일까지 처인구 원삼면 사암리 농촌테마파크와 인근 내동마을에서 ‘씽씽나라 겨울축제’를 개최한다.

이번 축제에는 팽이치기와 연날리기 등의 민속놀이, 눈썰매와 얼음썰매, 빙어잡기 등 겨울을 신나게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거리가 마련됐다.

어린이들은 농촌테마파크 농경문화전시관과 내동마을에서 연 꽃대로 요술봉 만들기, 수생식물인 마름열매로 목걸이 만들기 등의 공예체험과 연·팽이 만들기, 양말 눈사람 만들기, 복조리 만들기 등을 해볼 수 있다. 연·팽이 만들기는 사전예약제로 운영된다.

주말인 19일과 20일에는 내동마을 마을회관 앞에서 뜰채로 빙어를 잡는 빙어잡기체험이 열린다. 개인당 빙어 20마리를 잡을 수 있고 잡은 빙어는 집으로 가져가거나 내동마을에서 튀겨 먹을 수 있다. 이밖에도 썰매나 이글루 체험 등도 할 수 있다.

각 프로그램당 체험료는 1인당 1천원, 빙어낚시는 2천원, 썰매는 5천원이다. 겨울축제 체험프로그램을 이용하는 사람들에게는 농촌테마파크 입장료가 무료다. 프로그램 문의나 사전 프로그램 예약을 원하는 사람들은 농업기술센터 농촌테마과로 문의·신청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