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전국 최초 ‘모바일 시흥화폐 시루’ 출시
시흥시, 전국 최초 ‘모바일 시흥화폐 시루’ 출시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1.08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해 첫 언론브리핑으로 2019년 시루 발행계획 발표
▲ 시흥시가 새해 첫 언론브리핑을 통해 ‘2019년 시흥화폐 시루 발행계획’을 발표했다.

[시흥=광교신문] 시흥시가 새해 첫 언론브리핑을 통해 ‘2019년 시흥화폐 시루 발행계획’을 발표했다. 윤희돈 경제국장은 8일 오전 10시 브리핑룸에서 언론브리핑을 열고, 시루 유통 규모 확대, 전국 최초 모바일 시루 출시 등 2019년 시루 추진 계획을 밝혔다.

시흥시는 2019년에 골목상권과 전통시장의 매출 증대를 체감할 수 있도록 유통 규모를 200억 시루로 확대 발행하고, 이를 뒷받침하기 위해 시루 가맹점을 6,000개소 이상 확보할 계획이다. 더 많은 소상공·자영업자가 시흥화폐 시루를 통해 매출을 높이는 상생의 경제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한 집 건너 한 집’에서 시흥화폐 시루를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한다는 것이다.

또한 오는 2월 21일에는 지방정부 최초로 한국조폐공사와 함께 ‘모바일 시흥화폐 시루’를 전면 유통하고, 이에 앞선 1월 28일에는 공무원을 대상으로 시범 운영에 들어간다. 모바일 시흥화폐 시루는 스마트폰으로 시루 구매와 결제가 가능해 소비자와 가맹점 모두 은행에 가지 않아도 시루를 사용할 수 있다. 더불어 소액 결제로 거스름돈 환전 문제를 없애고 사용 편의성을 개선해 시루 유통 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시루 활성화 할인 홍보도 진행한다. 1월 2일부터 1월 31일까지 새해맞이 10% 특별할인을 비롯해 2월 21일부터 3월 22일까지는 모바일 시루 출시 기념으로 모바일 시루를 10% 할인한 가격에 판매한다.

시흥화폐 시루는 지난 9월 17일 출시 이후 유통목표 20억 시루를 150% 이상 달성했다. 2018년 29억 9,277만 시루를 유통했고, 가맹점 수도 5,058개소로 2018년 목표를 웃도는 성과를 달성했다. 지역경제를 살리고자 민서부터 시작된 지역화폐 열풍이 외부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아"제3회 대한민국 지방자치 정책대상" 시 부분 대상, "2018 경인히트상품" 지방자치단체 지역경제분야 등에 선정됐다.

윤희돈 경제국장은 “시흥화폐 시루가 대형마트와 온라인쇼핑, 인근 대도시로 유출되는 소비패턴을 바꿔 우리 지역의 골목상권과 전통시장을 살리는 발판이 될 것”이라며, “지역의 순환경제를 이루고 이웃과 이웃을 잇는 협력적 소비에 함께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흥시는 시민에게 다양한 시정을 알리고 언론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기 위해 올해부터 정례 언론브리핑을 시행한다. 국장 주재로 월 2회 이상 주요 현안에 대해 브리핑하고, 사안에 따라 수시 브리핑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