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방한복 100벌 기증 받아
수원시의회, 방한복 100벌 기증 받아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8.12.26 2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대한환경문화총연맹이 수원시의회에 방한의류 100벌 기증해, 사회복지시설에 전달 예정
대한환경문화총연맹의 방한복 기증 모습.
대한환경문화총연맹의 방한복 기증 모습.

[수원=광교신문] 수원시의회는 26대한환경문화총연맹이 수원시의회에 방한의류 100벌을 기증했다고 밝혔다.

이날 수원시의회 접견실에서는 대한환경문화총연맹 공학현 이사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조명자 의장에게 남성용 방한복 100벌을 전달하는 기증식이 열렸다. 연맹은 이후 여성용 방한복 100벌도 추가로 기증할 계획이다.

전달된 방한의류는 시 복지허브화추진단을 통해 시에 거주하는 독거노인과 조손가정, 다문화가정 등 소외된 이웃과 사회복지시설에 전달될 예정이다.

 공학현 대한환경문화총연맹 이사장은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이 추운 겨울을 따뜻하게 날 수 있도록 필요한 곳에 써 달라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나눔을 함께 하고 환경사랑을 실천하는 모범적인 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조명자 의장은 경기침체와 추운 날씨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을 소외계층에 따뜻한 방한복은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주변의 소외된 이웃이 추운 겨울을 훈훈하게 날 수 있도록 꼭 필요한 곳에 소중히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