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자기와 함께, 미산동 소소한 음악회
도자기와 함께, 미산동 소소한 음악회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8.12.18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도자기와 함께, 소소한 음악회

[시흥=광교신문] 신현동행정복지센터에서는 지난 14일 미산동 하루카페에서 도자기와 함께, 소소한 음악회를 개최했다.

이번 음악회는 주민자치 명품 프로그램인 ‘나도 도예가’에 참여한 주민들의 도자기 작품 전시와 함께 ‘바리오아츠’의 공연으로 이루어졌다. 3세대가 함께할 수 있는 여러 장르의 음악을 선보여 마을 내 주민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행사 후에는 지역 주민들이 문화·사회적으로 기반시설이 부족한 미산동 지역의 변화를 위해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행사에 함께한 주민들은 “작은 공연으로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었다”며 “마을 공간의 변화를 위해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이 반영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신현동에서는 미산동 지역변화를 위해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자 지난 13일부터 주민, 전문가, 행정과 함께 정책플러스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