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원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운영’ 전국 종합 우수 센터 선정
단원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운영’ 전국 종합 우수 센터 선정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8.12.06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종합적 운영에 ‘호평’
▲ 안산시
[안산=광교신문] 안산시 단원보건소는 6일 ICC 제주도컨벤션센터에서 열린"2018년도 치매정책사업 담당자 워크숍"에서 치매안심센터 운영 전국 종합 우수 센터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는 전국 시·군·구 치매안심센터를 대상으로 치매안심센터 개소 및 채용, 안정적인 사업 운영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했으며, 단원보건소는 치매안심센터 종합적인 운영에 있어 타 기관의 모범이 돼 우수센터로 선정됐다.

단원보건소는 치매국가책임제 시행에 맞춰 지난 3월말부터 단원보건소 3층에 약 170평 규모로 상담실과 검진실, 프로그램실, 가족 카페 등을 갖춘 치매안심센터를 운영 중에 있으며 간호사, 사회복지사, 작업치료사 등 우수한 전문 인력들이 상주해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치매 환자와 가족들에게 1:1 맞춤형 상담, 검진, 관리 등 통합적인 서비스 등을 제공해 가족의 정서적 안정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

이건재 단원보건소장은 “선도적으로 치매안심센터를 운영한 경험을 살려 앞으로도 치매예방과 조기발견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겠으며, 치매환자와 가족이 더불어 살 수 있는 안전하고 행복한 안산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