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일보 타이틀 조사 '을' '를' 생략 시 띄워야
조선일보 타이틀 조사 '을' '를' 생략 시 띄워야
  • 문중선
  • 승인 2018.12.05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면 기사의 제목
'수능보고 온 날, 엄마가 날 끌어안고 펑펑 울었어요'

'수능 보고 온 날'로 띄워 써야
홍남기 경제부총리 내정자 뉴스에서 자막을 '소득주도성과 미흡 인정'으로 표시했습니다.소득주도성장 정책의 성과가 미흡하다는 말인지 소득주도성장 자체가 미흡하다는 것인지를 헷갈리게 했습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내정자 뉴스에서 자막을 '소득주도성과 미흡 인정'으로 표시했습니다.소득주도성장 정책의 성과가 미흡하다는 말인지 소득주도성장 자체가 미흡하다는 것인지를 헷갈리게 했습니다.

 

[문중선의 善Bar=광교신문]오늘 조선일보는 백혈병과 3년간 싸우고도, 수능 전영역에서 만점을 받은 18살 김지명 군의 뉴스를 
1면과 10면에 게재해
우리를 감동시켰습니다.

그런데 10면 기사의 제목이
<수능보고 온 날, 엄마가 날 끌어안고 펑펑 울었어요> 로 돼 있었습니다.

조선이 똑바로 하려면
<수능 보고 온 날>로
수능과 보고를 띄워 써야 마땅합니다.

또 <앤드루 김 불러놓고>도
<앤드루 김 불러 놓고>로 
띄어 쓰는 것이 원칙이고
더 좋다고 합니다. 국립국어원이요.

조선이 똑바로 하려면 '수능 보고 온 날'로 수능과 보고를 띄워 써야 마땅합니다.또 '앤드루 김 불러놓고"도 '앤드루 김 불러 놓고'로 띄어 쓰는 것이 원칙이고 더 좋다고 합니다. 국립국어원이요.
조선이 똑바로 하려면 '수능 보고 온 날'로 수능과 보고를 띄워 써야 마땅합니다.또 '앤드루 김 불러놓고"도 '앤드루 김 불러 놓고'로 띄어 쓰는 것이 원칙이고 더 좋다고 합니다. 국립국어원이요.

 

23번 연합뉴스TV도
기사와 광고에서 오자와 실수가
정말 많았습니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내정자 뉴스에서 자막을 <소득주도성과 미흡 인정>으로 표시했습니다.

소득주도성장 정책의 성과가 미흡하다는 말인지
소득주도성장 자체가 미흡하다는 것인지를 헷갈리게 했습니다.

<소득주도성장 미흡 인정> 이나
<소득주도 성과 미흡 인정> 으로
해야 마땅합니다.

23번 연합뉴스티브이는 또
광고에서도 오자를 방치하는 
실수를 했습니다.

23번에서 방영된 아산시 광고에서
공기청정기를 <공기청청기>로
잘못 표기했는데도
버젓이 방송하는 잘못을 저질렀습니다.

아산시 광고의 오자는 
광고주의 잘못이지만
이를 제대로 걸러내지 못한 잘못은
23번 연합뉴스티브이가 져야 합니다.

제발 똑바로 합시다.

문중선
문중선
  • 고려대 경제학과 졸업
  • 1987.11 KBS 입사. 사회부, 경제부, 특집부 기자
  • 경제부에서 대한상의, 무역협회, 삼성그룹, 증권거래소, 증권감독원, 보험감독원 출입기자
  • 1994.9. YTN 입사. 사회부에서 '초대 시경캡'
  • YTN 사회부 차장 (시경캡 시절 삼풍백화점 붕괴사고 특종)
  • 2000년 미국 실리콘밸리 1년 연수 후
    경제부장, 초대 기동취재부장, 편집부국장.
  • YTN 초대 미디어전략실장, 사이언스TV 본부장.
  • YTN 글로벌뉴스센터장 . 영남취재본부장 등 역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