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미세먼지 낮춤 연구 전문가 초청 강연회 개최
부천시, 미세먼지 낮춤 연구 전문가 초청 강연회 개최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8.11.21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시안 대형 공기청정타워 핵심 참여연구원 프랭크 리 교수 초빙
▲ 미세먼지 저감 연구개발 전문가 초청 강연회

[부천=광교신문] 부천시는 미세먼지 낮춤방안 연구와 정책개발을 위해 지난 20일 시청 판타스틱큐브에서 미세먼지 저감 연구개발 전문가 초청강연회를 개최했다.

이번 강연회에서는 중국 시안의 대형 공기청정타워 핵심연구원인 프랭크 리 홍콩 폴리테크닉대학 교수를 초빙해 공기청정기의 성능과 효과 등에 대해 들었다. 또 한국철도기술연구원 책임연구원인 권순박 박사가 다양한 방식의 실내외 공기청정기에 대해 설명했다.

넓은 지역의 공기청정을 위해 만들어진 시안의 대형 공기청정타워는 하부의 태양광 패널 위에 세워진 지름 10m, 높이 60m의 원통형 탑이다. 탑 주변 바닥은 축구장 절반만한 크기의 온실로, 네 방향의 문에 필터를 설치해 오염된 공기를 유입시키고 정화해 상부 굴뚝으로 내보내는 방식으로 작동되고 있다.

프랭크 리 교수에 의하면 이 대형 공기청정타워는 만드는 데 1년이 소요됐으며 2년 넘게 다양한 필터 테스트를 시행하고 있다. 지속적인 데이터 측정 결과를 바탕으로 최근 미세먼지 전구체의 80%까지 제거하는 효과를 보였다고 한다.

이어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의 권순박 책임연구원은 사람이 다니는 길과 통로에 대한 직접 저감 방식으로 안전펜스, 버스정류장 형태의 다양한 공기청정기를 소개하고 부천시에 적용 가능한 모델들을 제안했다.

이날 강연회에는 장덕천 부천시장, 송유면 부시장을 비롯해 남미경 부천시의원 및 관계공무원, 레미콘사업장 관계자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미세먼지 분야에 있어서는 어느 도시보다 적극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미세먼지의 발생 원인이 너무도 다양하므로 시와 시민, 기업체의 의지를 바탕으로 연구기관과의 활발한 교류로 좋은 아이디어 발굴이 필요하다”고 민관산학의 협력을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