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주의 연구활동가 ‘김홍미리’ 씨 저녁특강
여성주의 연구활동가 ‘김홍미리’ 씨 저녁특강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8.09.12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회관, ‘페미니즘 바로알기’ 주제 강연

▲ 2018 하반기 퇴근길 학당 포스터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오는 18일 여성회관 작은어울마당에서 여성주의 연구활동가 김홍미리 씨를 초청해 ‘페미니즘 바로알기’를 주제로 강연을 개최한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4월부터 마련한 무료 야간특강 ‘퇴근길 학당’의 3번째 행사로 평소 명사의 강연을 듣고 싶어도 낮에 참여하기 어려운 시민들을 위해 저녁 7시30분부터 9시까지 진행된다.

김홍미리 씨는 우리 사회의 일상을 페미니즘의 관점에서 사유하고 여성뿐 아니라 모두의 삶에 풍요를 가져다 줄 수 있는 운동으로서 페미니즘의 발전 가능성에 대해 들려줄 예정이다.

김 씨는 페미니즘 입문서로 알려진 ‘처음부터 그런 건 없습니다’, ‘소녀 설치고 말하고 생각하라’, ‘그럼에도 페미니즘’ 등을 펴냈다.

참가희망자는 여성회관 홈페이지에서 사전 접수하거나 강연 당일 현장에서 선착순 160명이 참여할 수 있다.

퇴근길학당 4회 특강은 11월 13일 심리대화법 전문가 오수향씨의 ‘부부위기탈출 행복대화법’으로 이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