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성가득한 음식으로 풍성한 설
정성가득한 음식으로 풍성한 설
  • 광교신문
  • 승인 2013.02.06 0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중앙동 부녀회, 홀몸노인 음식봉사

 

용인시 처인구 중앙동 새마을부녀회와 주민자치위원회에서는 지난 5일 설명절을 맞아 홀몸노인 50세대에 명절음식을 전달했다.

새마을부녀회(회장 소진만)는 직접 담근 김장김치로 속을 만들어 빚은 만두와 떡국떡, 조미김 선물셋트를 30세대에,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윤상열)에서는 직접고아 만든 사골국물과 잔치음식 그리고 10kg쌀을 20세대에 각각 전달하게 되었다.

“설명절을 외롭게 보내야 하는 홀몸노인들께 명절음식을 직접 만들어 전달하는 음식봉사를 매해마다 해오면서 느낀 것은 이분들께 무엇보다 가장 필요한 것은 작은 정성이지만 사람이 찾아주는 반가움을 선사하는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박신자 중앙동장은 “회원들 각자의 설준비로도 바쁜시간에 며칠째 시간을 쪼개 음식봉사에 앞장서주시는 각 단체에 감사 드린다” 며 “무엇보다 어렵고 소외된 어르신들이 따뜻한 명절을 맞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