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일자리‘스마트매니저’와 함께하는 ‘스마트 기억이음교실’2기 운영
노인일자리‘스마트매니저’와 함께하는 ‘스마트 기억이음교실’2기 운영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1.10.12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노인일자리‘스마트매니저’와 함께하는 ‘스마트 기억이음교실’2기 운영
[의왕=광교신문] 의왕시보건소는 지난달 27일 노인일자리 ‘스마트매니저’와 함께하는‘스마트 기억이음교실’2기를 개강했다.

‘스마트 기억이음교실’은 지난 2월 의왕시와 의왕시니어클럽이 업무협약을 통해 마련한 프로그램으로 의왕시니어클럽에서 양성된 스마트매니저가 각 팀의 팀장으로 활동하고 교육 참여자들은 가정에서 스마트폰으로 인지 프로그램을 참여하는 비대면 치매예방교실이다.

지난 2월부터 6월까지 1기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9월 27일부터 2기를 운영하고 있으며 참여자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교육 전 교육 참여자들은 보건소를 1회 방문해 사전 인지선별검사를 받고 스마트매니저 16명이 2인 1조로 참여자 80명의 가정을 방문해 앱 설치와 사용방법을 교육하며 개강준비를 했다.

또한, 스마트매니저들은 11월 15일까지 8주 동안 의왕시보건소에서 제공하는 치매예방 활동 과제를 참여자들이 집에서 따라할 수 있도록 동영상을 촬영·제작해 밴드에 게시하고 활동과제를 위한 물품을 가정으로 직접 배송한다.

10월 치매예방 활동은 인지활동일기장 쓰기, 한지공예 수납함 만들기 등으로 대상자들은 완성된 과제물 밴드에 올리고 댓글을 달며 서로 소통할 수 있다.

이현희 의왕시보건소장은 “치매안심센터 직원과 스마트매니저의 조직적인 운영으로 스마트 기억이음교실 1기를 성공적으로 수료했다”며 “이번 2기 운영으로 더 많은 의왕시민이 치매예방을 주제로 소통할 수 있는 창구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