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미래교육 ‘찾아가는 AI교실’ 초등 시범운영
오산시 미래교육 ‘찾아가는 AI교실’ 초등 시범운영
  • 지용진
  • 승인 2021.10.08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산시 미래교육‘찾아가는 AI교실’초등 시범운영

[오산=광교신문] 오산시는 관내 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AI 교육 과정‘2021년 찾아가는 AI 교실’시범운영을 시작했다고 8일 전했다.

‘찾아가는 AI 교실’은 AI 교육 도시 오산의 첫 교과 연계형 AI 프로그램으로 2021년 4분기 동안 시범운영으로 2개교, 9학급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초등학교 6학년을 대상으로 운영하며 8차시로 구성됐다.

교육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AI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인식에 대해서 배울 뿐만 아니라, 언플러그 활동을 통한 인공지능 학습법을 배우고 이를 바탕으로 엔트리 프로그램을 활용한 이미지 학습 모델 만들기와 마이크로비트를 활용한 날씨 안내 및 쓰레기 분리배출 프로그램 만들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교육을 받을 예정이다.

오산시는 양질의 교육 과정 구성을 위해 학급당 3명의 강사를 배치할 계획이며 강사진은 오산메이커교육센터에서 양성한 전문 메이커강사들이다.

이들은 수업 전 36차시의 AI 보수교육 과정을 통해 전문성을 키웠고 직접 초등 5~6학년의 교재를 분석하고 이를 바탕으로 8차시 분량의 AI 수업 교안을 제작하기도 했다.

이외에도, 오산시는 컴퓨터실 사용이 어려운 학급에 대해서는 태블릿 PC, 노트북 등의 대여를 통해 원활한 수업 운영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이번 ‘찾아가는 AI 교실’ 시범 운영을 시작으로 관내 초등학교 학생 대상의 AI 교육을 확대 운영할 계획이며 초등학생뿐만 아니라, 중학생과 고등학생에 해당하는 AI 교육을 개발하고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