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하늘누리 추모원’ 추석 연휴 문 닫아
성남시 ‘하늘누리 추모원’ 추석 연휴 문 닫아
  • 지용진
  • 승인 2021.08.27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성남시 ‘하늘누리 추모원’ 추석 연휴 문 닫아
[성남=광교신문] 성남시 봉안시설인 중원구 갈현동 장례문화사업소 내 하늘누리 제1·2추모원이 추석 연휴 기간인 오는 9월 18일~22일 문을 닫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해 추석부터 올해 설과 추석 연휴까지 세 번째 폐문이다.

추석 연휴를 전후해 9월 6일~9월 17일과 9월 23일~10월 10일은 성남시 홈페이지를 통해 8월 30일부터 예약한 유가족만 추모원을 방문할 수 있으며 제례실도 폐쇄된다.

이 기간, 제1·2추모원 방문은 오전 7시부터 오후 5시 또는 오후 7시까지 하루 최대 2712명, 시간당 226명, 추모 시간은 30분으로 각각 제한된다.

추모원을 입장해도 제례실은 이용할 수 없고 유가족 간 2m 이상 거리를 둬야 한다.

9월 6일부터 9월 30일까지는 ‘추모원 안치사진 제공 서비스’를 제공하며 e하늘 장사정보시스템에서 신청하면 된다.

추모원 바로 옆 화장장도 가동 횟수를 줄여 화장 유족과 추모객 수를 최소화한다.

화장장은 추석 당일인 오는 9월 21일 1회차만 가동해 이날 9구의 시신만 화장할 수 있다.

현재 하늘누리 제1추모원은 1만6900위 모두 만장 됐고 2만 5421위를 갖춘 제2추모원은 1만 9978위의 고인이 봉안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