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D 민들레 홀씨로 추억 밝히기... 성남문화재단, 위례 스토리박스 ‘위례 아트&파크 야외조각전’
LED 민들레 홀씨로 추억 밝히기... 성남문화재단, 위례 스토리박스 ‘위례 아트&파크 야외조각전’
  • 지용진
  • 승인 2021.08.19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억과 감성 담은 야외전시‘민들레 홀씨 되어’, 내년 4월 17일까지 진행

위례 아트&파크 야외조각전

IMG_4060
위례 아트&파크 야외조각전

 

[성남=광교신문] 성남문화재단(대표이사 노재천)이 운영하는 위례 스토리박스(STORY BOX)에서 <위례 아트&파크 야외조각전>을 진행하고 있다.

위례 스토리박스는 어린이부터 노년층까지 시민 모두 즐겁게 어울릴 수 있는 세대 융합형 프로그램과 전문예술가를 위한 예술창작공간 메이커스 아틀리에(Maker’s Atelier), 생활문화동호회의 활동 공간 등을 운영하고 지원하는 시민참여형 생활문화 플랫폼이자 복합문화공간이다.

55개의 컨테이너로 조성한 위례 스토리박스 야외공간에서 즐기는 이번 <위례 아트&파크 야외조각전>도 세대를 아울러 모두가 소통하고 함께 즐기는 전시다.

IMG_4058
위례 아트&파크 야외조각전
IMG_4056
위례 아트&파크 야외조각전

 

이번 전시에 참여한 노동식 작가는 그동안 솜을 모티브로 따뜻하고 친근한 작업을 선보여왔지만, ‘민들레 홀씨 되어’란 주제의 이번 야외전시에서는 솜이 아닌 스틸과 LED 등 혼합재료를 사용한 작품을 선보인다.

어린 시절 길가에서 쉽게 볼 수 있던 민들레 홀씨를 형상화한 작품들은 LED 조명으로 위례 스토리박스 야외 곳곳을 밝힌다. 방문객들은 그 시절 민들레 홀씨를 불어 날리며 즐거워했던 천진난만한 기억을 떠올리며 추억과 감성에 잠시 빠져들 수 있다.

위례 스토리박스를 찾는 시민들에게 또 하나의 볼거리 명소를 제공할 이번 전시는 2022년 4월 17일까지 이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