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문화가 있는 일터 ‘근로자의 숲’ 공간조성 협약
시흥시, 문화가 있는 일터 ‘근로자의 숲’ 공간조성 협약
  • 지용진
  • 승인 2021.08.02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흥시, 문화가 있는 일터 ‘근로자의 숲’ 공간조성 협약
[시흥=광교신문] 시흥시는 문화도시특성화사업의 일환으로 산업단지 내에 근로자와 인근 주민을 위한 문화예술 쉼터인 ‘근로자의 숲, SOOP’ 공간조성을 추진한다.

‘근로자의 숲, SOOP’은 ‘반월국가산업단지’, ‘시화국가산업단지’, 시화멀티테크노밸리’, ‘매화일반산업단지’와 같이 자연과 산업단지가 공존하는 시흥시의 도시적 특성으로부터 기획된 문화재생 사업이다.

시흥시의 경제를 지탱해 온 과거와 현재, 첨단산업단지로서의 미래를 품고 있는 산업단지 내 유휴공간을 활용해 근로자와 인근 주민을 위한 문화공간을 조성하고 근로자가 주체적으로 참여하는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문화가 있는 일터, 문화로 이어지는 생활권역 공동체를 가꾸어 가겠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를 위해 시흥시와 ㈜프론텍은 근로자와 인근 주민의 문화활동을 위한 ‘근로자의 숲, SOOP’ 공간 조성 협력 방안을 담은 업무협약을 29일 체결했다.

2015년부터 스마트 공장을 도입해 다방면으로 혁신을 추구하고 있는 ㈜프론텍의 연구동 2층 유휴공간은, 2019년에 이어 두 번째 ‘근로자의 숲, SOOP’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협약식에 참석한 ㈜프론텍 민수홍 대표는 환경, 사회, 구조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 강조되는 ESG 경영이 화두로 떠오르고 공유 오피스 같은 개념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산업 단지 내 문화예술 쉼터의 확장과 교류의 측면에서 프로젝트의 참신함과 의의에 공감을 표했다.

시흥시 관계자는 ㈜프론텍의 협업에 감사의 뜻을 표하며 공간 구축뿐만 아니라 입체적인 문화활동 프로그램을 통해 기업의 경영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으며 기업의 생산성과 문화성이 동반 상승하는 계기를 만들어 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