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동탄트램, 망포역까지 연장 기본계획 승인 초읽기
화성시 동탄트램, 망포역까지 연장 기본계획 승인 초읽기
  • 김호경 기자
  • 승인 2021.07.28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경기도 도시철도망구축계획 변경 승인 완료, 8월 국토부 승인 앞둬
▲ 화성시청
[화성=광교신문] 오는 2024년 착공예정인 동탄도시철도이 화성 반월동에서 수원 망포역까지 연장될 전망이다.

화성시는 28일 경기도가 수립한 도시철도망구축계획 변경안에 동탄도시철도 망포역 연장이 포함됐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 기본계획 승인 전 첫 관문을 무사히 통과한 셈이다.

변경된 계획안에는 오산~동탄~망포, 병점역~동탄 2신도시 2개 구간 총 34.2km에 걸쳐 36개의 정거장으로 구성됐다.

사업비는 예비비를 제외하고 총 9천773억원이 투입되며 오는 2024년 하반기에 착공, 2027년 개통될 예정이다.

시는 이번 변경안 마련을 위해 지난해 2월 경기도, 오산시와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타당성 조사를 위해 수원시 구간을 포함시키는 등 다각도의 노력을 펼쳐왔다.

동탄역을 중심으로 오산과 수원을 한 번에 연결하는 핵심 교통망을 조성함으로써 경기 서남부권 경제 활력에 청신호를 켜겠다는 의지가 통한 것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오랜 숙원사업이 드디어 제 모습을 갖추게 됐다”며 “화성, 오산, 수원 3개 시의 염원이 담긴 만큼 오는 8월 국토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기본계획 승인에도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