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금연구역 확대
안성시, 금연구역 확대
  • 지용진
  • 승인 2021.04.06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스정류소 및 택시승차대 시설물 경계선으로부터 10미터까지
▲ 안성시, 금연구역 확대
[안성=광교신문] 안성시보건소는 지난 2일부터 금연구역을 확대 지정해 지도·단속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는 ‘안성시 금연구역 지정 및 간접흡연 피해방지 조례’의 개정에 따른 것으로 안성시는 시민의 간접흡연 피해를 방지하고자 금연구역 확대 및 시민의 건강증진을 위한 금연특화거리 지정 등의 내용을 정비했다.

시는 기존 금연구역으로 지정된 ‘버스정류소’에 ‘택시승차대’를 추가하며 버스정류소와 택시승차대 시설물 경계선으로부터 10미터까지를 금연구역으로 확대 지정했다.

이에 따라, 지난 5일부터 금연단속원·지도원이 버스정류소 및 택시승차대에 금연구역 안내판을 부착하고 있으며 금연구역으로 지정된 곳에서 흡연을 한사람에게는 적발 시 5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하므로 흡연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

안성시보건소 관계자는 “간접흡연으로 인한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다중이 오가는 곳을 금연구역으로 확대·지정했다”며 “안성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