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농업기술센터, 멜론 연 3회 출하 재배 실증시험
화성시농업기술센터, 멜론 연 3회 출하 재배 실증시험
  • 지용진
  • 승인 2021.03.31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장안면 독정리 ‘스마트팜’에서 멜론 파종
▲ 화성시농업기술센터, 멜론 연 3회 출하 재배 실증시험
[화성=광교신문] 화성시농업기술센터가 멜론의 연중 출하를 위한 3기작 재배 실증시험을 시작했다.

이번 실증 시험은 고소득 작물인 멜론의 출하 기간을 늘리고 계절별로 생산이 단절되는 엽채류와 딸기 등 단작기 작목을 함께 재배함으로써 생산성과 농가소득을 함께 높이고자 마련됐다.

이에 센터는 지난 30일 장안면 독정리에 조성된 온실형 스마트팜에서 멜론 430주를 심고 실증에 들어갔다.

재배품종은 네트형 멜론으로 아이비, 달고나, 소풍가자, 황제하미 4종이다.

또한 오는 1일에는 미니수박과 엽채류를 파종하고 각 품종별 양액적응 정도와 수량, 품질, 병해충 발생 정도 등을 평가해 최적의 재배기술을 개발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해당 스마트팜은 영농형 태양광 발전시설에서 생산한 전기로 재배환경 모니터링 및 원격 제어가 가능해 농가에 적용 시 비용은 낮추고 생산효율은 극대화될 전망이다.

이명자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스마트팜은 화성형 그린뉴딜 중점 과제 중 하나”며 “스마트팜을 활용한 시설재배 기술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농가의 경쟁력을 높이고 지속가능한 농촌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