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지역아동 성장 멘토링 대학생 45명 봉사단 발대
성남시, 지역아동 성장 멘토링 대학생 45명 봉사단 발대
  • 지용진
  • 승인 2021.03.23 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림스타트 초등 3~6학년 학습지도에 고민 상담
▲ 성남시청
[성남=광교신문] 성남지역 아동 45명이 대학생과 1대 1로 매칭돼 학교 공부에 도움을 받고 고민 상담도 할 수 있게 됐다.

성남시는 3월 23일 ‘드림스타트 성장멘토링 수호천사 대학생 자원봉사자 45명 온라인 발대식’을 했다.

이날 발대식 참여자들은 ‘멘토’ 자원봉사를 자청한 가천대, 신구대, 을지대 재학생들이다.

성남시는 이들 대학생과 드림스타트 사업대상 아동 가운데 초등 3~6학년생을 각각 멘토와 멘티로 1대 1 매칭한다.

부모의 돌봄을 받지 못하거나 학습이 부진한 아동이 우선 매칭 대상이다.

대학생 멘토는 대상 아동과 일주일에 한 번씩 온라인으로 만나 수준별 교재와 LG 유플러스가 후원하는 태블릿 PC, 교육 콘텐츠로 학습지도를 하게 된다.

가정과 학교생활 조언, 또래 관계 고민 상담도 진행해 정서적 멘토가 돼 준다.

시는 원활한 멘토링 진행을 위해 대상 아동에 연 2차례에 걸쳐 3만원 이내의 교재비를 지원하고 대학생에게 월 4만원의 활동비를 준다.

성남시 드림스타트는 취약계층 아동에게 건강·복지·교육의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지원해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발달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아동통합사례관리사 10명이 333가구의 사업대상 500명 아동의 사례관리를 담당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