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의회, 유광철 의원과 안정열 의원 대한양계협회 안성시산란지부 회원과의 간담회 개최
안성시의회, 유광철 의원과 안정열 의원 대한양계협회 안성시산란지부 회원과의 간담회 개최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1.03.09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성시의회, 유광철 의원과 안정열 의원 대한양계협회 안성시산란지부 회원과의 간담회 개최
[안성=광교신문] 안성시의회 유광철 의원과 안정열 의원은 8일 10시 의회 소통회의실에서 대한양계협회 안성시산란지부 회원과의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안성시의회 유광철 의원 및 안정열 의원과 사무과 직원 2명이 참석했으며 안성시산란지부에서는 송영민 지부장 등 8명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AI 살처분에 따른 축산인들의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청취하고자 마련됐다.

안성시 가금사육 현황은 현재 46농가에 2,983,680수 이며 AI 발생으로 지난 1월13일부터 2월4일까지 29농가에 2,541,715수를 살처분 했다.

송영민 지부장을 비롯한 회원들은“안성시의회에서 많은 관심을 가져준 것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하고 신속한 보상 사료값 및 인건비 등 생산비 상승에 따른 보상금 현실화 랜더링 처리비용 자부담 경감 AI발생은 철새에 의한 천재지변으로 보상비 전액 지급 신속한 재입식을 위한 점검기준 완화 예방적 살처분 농가에 대한 재입식 기준 완화 및 축사청소비 지원 생활안정 자금 및 축산정책지원자금 이자 감면 최저보상기준 마련 등을 건의했다.

한편 안정열 의원은“축산인의 한 사람으로 AI 살처분에 따른 여러분들의 아품을 잘 알고 있다”고 말하고 “축산농가의 입장에서 여러분들의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의회의 역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유광철 의원은“저도 농업인의 한 사람으로 AI발생으로 축산농가의 피해가 발생한 것에 대해 너무 안타깝다”고 말하고 “최대한 신속하게 보상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금번 임시회에서 여러분들의 애로사항을 강력하게 건의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