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전도서관 절기 전시뎐, 정은희 작가 한지공예 전시
비전도서관 절기 전시뎐, 정은희 작가 한지공예 전시
  • 지용진 기자
  • 승인 2021.03.05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지 바느질로 부엉이 만들기’ 행사도
▲ 비전도서관 절기 전시뎐, 정은희 작가 한지공예 전시
[평택=광교신문] 평택시 비전도서관은 리모델링으로 특별히 마련된 1층 갤러리에서 ‘2021년 절기 전시뎐’을 연중 선보이고 있다.

3월 경칩, 춘분 절기에는 정은희 작가의 한지로 만든 다양한 작품들이 3월 5일부터 4월 2일까지 전시된다.

작가는 ‘꿈꾸는 한지연구소’ 꿈의 학교를 운영했고 15회의 개인전 및 개인 초대전, 70여회의 단체전, 해외 아트페어 5회 등 다양한 활동 중이다.

정은희 작가는 “종이는 가변성이 용이해 ‘자르기’, ‘구부리기’, ‘찢기’, ‘비벼주기 ’ 같은 단순한 작업으로도 운용하는 사람의 생각에 따라 어떤 형태로든 쉽게 바뀌는 장점이 있다.

특히 한지의 물성은 이러한 일련의 과정 속에서 섬유질이 엉키거나 결합하면서 이전과 전혀 다른 새로운 물성의 종이가 된다.

이 과정을 ‘줌치’라고 부르며 오롯이 나의 손맛이 깃든 이 ‘수제한지’에 내가 느끼고 표현하고가 하는 내면의 에너지를 담아 관객과 소통하기를 원한다”며 전시회 소감을 전했다.

이번 전시와 연계해 비전도서관에서는 3월 11일에 ‘한지 바느질로 부엉이 만들기’ 행사도 진행한다.

색다른 경험에 참여를 원한다면 성인 누구나 접수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