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2020년도 관광특구 진흥계획 집행상황 평가’
고양시, ‘2020년도 관광특구 진흥계획 집행상황 평가’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1.03.04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개 관광특구 중 1위 선정
▲ 고양시,‘2020년도 관광특구 진흥계획 집행상황 평가’

[고양=광교신문] 고양시가 지난 2월 경기도에서 진행한 ‘2020년도 관광특구 진흥계획 집행상황 평가’ 결과, 5개 관광특구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관광특구 평가 1위’를 거머줬다.

고양시는 지난해 10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관광특구 활성화 지원 사업’에 수원, 파주, 동두천, 평택 등과 함께 최종 선정되어 2021년부터 22년까지 2년간 총 9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고양 관광특구가 공모에 선정된 이후 첫 진행된 이번 ‘2020년도 관광특구 집행상황 평가’에서 고양시는, 특구 지정요건과 잠재성, 지속가능성 부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최근 2년 연속 1위를 기록했던 수원시를 제치고 평가 1위에 올랐다.

특히 고양시는 시민참여 프로그램과 관광서포터즈, 팸투어 등 온라인 홍보활동 확대 부분이 돋보였다.

코로나19로 인한 관광경기 침체를 극복하기 위해 비대면 방식을 창의적으로 도입했다는 점에서 호평을 받았다.

대표적인 사례로 온라인 푸드&비어 페스티벌 개최, 고양관광 명소를 배경으로 한 온택트 버스킹 등이 꼽혔다.

이 밖에도 고양시의 새로운 관광플랫폼으로서 ‘고양관광정보센터’ 활용, 고양 인근 지역과의 관광코스를 연계한 ‘고양시티투어’ 등이 좋은 성과를 거뒀다는 점에 주목한 평가위원들도 있었다.

이번 평가의 좋은 성과를 토대로 시는 앞으로 고양시만의 탁월한 주변 인프라를 적극 활용해 한류 문화를 덧입힌 ‘고양 관광특구 뻔뻔 한류 플러스’라는 컨셉의 관광특구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관광특구 스토리 기초 조사를 통한 한류 테마 발굴 관광정보센터 내 디지털 맵 구축으로 발굴된 고양스토리 구현 한류 관광을 선도할 청년인재 양성 지속가능한 관광테마 프로그램 운영 관광정보센터에서 라페스타, 웨스턴돔, 호수공원으로 이어지는 빛의 거리 조성 등의 사업이 주요하게 진행될 예정이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올해는 고양시만의 특별한 관광특구 활성화 사업을 통해 국내외 관광객이 찾는 관광 명소를 개발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적합한 지역경제 활성화 기반을 마련하는 한해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