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결혼이주여성 자립 지원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결혼이주여성 자립 지원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1.03.02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 다문화가족 한국정착 多이룸 프로그램 지원사업 공모 선정
▲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결혼이주여성 자립 지원
[부천=광교신문]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사회복지법인 동행복지재단에서 주관한 2021년 다문화가족 한국정착 多이룸 프로그램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1,080만원을 지원받는다.

2021년 다문화가족 한국정착 多이룸 프로그램 지원사업은 저소득 다문화가족 지원의 취업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한 맞춤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결혼이주여성의 경제적 자립지원을 위한 운전면허 교실’을 제안했다.

자동차 운전이 코로나19 상황에서 상대적으로 안전한 환경을 제공하고 경제활동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인식이 대두됐기 때문이다.

이에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취업을 희망하는 결혼이민자 10명을 대상으로 3월부터 8월까지 장내기능, 도로주행, 학과 모두 지원하는 운전면허증 취득반을 운영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결혼이민자의 취업 발판을 마련하고 주도적으로 경제활동을 할 수 있는 계기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부천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백운영 센터장은 “앞으로도 시장의 수요 및 결혼이민자의 요구에 맞는 직업훈련 프로그램을 파악하고 이를 센터에서 운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