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문화재단, ‘2020 부패방지 시책평가 최우수 기관’선정
수원문화재단, ‘2020 부패방지 시책평가 최우수 기관’선정
  • 지용진
  • 승인 2021.02.22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문화재단 외경
수원문화재단 외경

 

[수원=광교신문]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길영배)이 작년 12월에 실시된 2020년 수원시 공직유관단체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었다.

이번 평가는 수원시가 9개 협력기관을 대상으로 각 기관의 청렴정책 추진을 유도해 청렴도를 개선하고자 매년 실시하는 평가로 ▲반부패추진 계획 수립 및 이행 ▲청렴정책 확대 운영 ▲부패방지 제도 구축노력 ▲부패위험 제거 노력 ▲부패방지 제도 운영 ▲반부패 정책 성과 ▲부패방지 제도 운영 충실도 등 7개 평가 지표를 바탕으로 실시하여 최우수 기관을 1곳을 지정하여 수원시장상 시상한다.

수원문화재단은 이번 평가에서 ‘공평&투명&청렴한 문화재단 건설’이라는 목표하에 4대 추진전략 및 16개 추진과제를 100% 이행해 최우수 기관에 선정되었다.

특히 재단은 수원지역의 문화예술 지원사업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강화하기 위해 심의프로세스를 구축·운영하였으며, 대표이사를 중심으로 간부직원들의 ‘청렴다짐 캠페인’과 직원들의 청렴의식 강화를 위해 전 직원이 ‘청렴서약서 서약’ 등 조직 내의 청렴 문화 조성에 앞장서 왔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길영배 대표이사는 “다양한 부패방지 정책으로 재단 내 청렴 기반을 강화한 만큼, 앞으로도 부정부패 없는 문화재단 이미지 제고 및 공정한 재단 운영 실현을 위해 지속적으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