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민·관 방역 총력
안산시,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민·관 방역 총력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1.01.27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간생활방역단 철저한 소독 및 방역수칙 준수 여부 점검 추진
▲ 안산시청
[안산=광교신문] 안산시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확산 방지를 위해 모든 행정력을 동원한 선제적 방역 대응체계를 강화해 운영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지난 7일 동안 민간생활방역단을 종교시설, 요양시설, 어린이집 등에 투입해 1천736회에 걸쳐 소독을 실시했으며 유흥시설, 노래연습장 등 중점관리시설 3천617개소 및 학원, 목욕장업 등 일반관리시설 1천42개소에 대해 집합금지명령 이행여부 및 핵심방역 수칙 준수여부 점검 등 민·관 합동으로 현장점검을 벌였다.

특히 주말이었던 지난 23~24일에는 결혼식장 6개소를 찾아 마스크 착용, 유증상자 등 출입제한, 방역수칙 준수 안내방송 실시, 시설 내 이용자 간 간격 유지, 좌석 한 칸 띄워 앉기 등을 점검하는 등 방역수칙 준수를 독려했다.

아울러 시는 설 명절을 대비해 음식점 등 방역수칙 준수여부 점검 등을 위해 지난 25일부터 8개 팀 20명을 현장에 투입, 위생업소 방역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안산 스마트허브 내 확산 예방을 위해 지난 11일부터 민간생활방역단 1개조 4명을 동원해 산단 기숙사 방역을 실시하고 있으며 방역수칙 및 임시선별검사소 안내 등 전화, 현수막, 업체 안내방송을 통해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를 지속하고 있다.

시는 다음달부터는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변화 등에 따른 주요 방역지침 조정 내용을 다문화마을특구 내 업종별 상가 종사자에게 문자로 안내해 코로나19 방역수칙 협조를 요청할 방침이다.

시는 수도권의 거리두기 2.5단계 연장 및 강화 시행에 따라 시 홈페이지, 전광판, SNS, 현수막 등 온·오프라인 홍보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특히 가두방송 차량 10대를 투입해 전철역사, 산업단지, 다중밀집지역 등 시간대별 유동인구가 많은 곳을 순회하며 마스크 착용 생활화, 거리두기 단계별 방역수칙 준수, 가정 내 방역 수칙 등을 집중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소규모 일상속 감염형태를 보이는 3차 유행의 특성상 가족 내 감염을 최소화하기 위한 생활방역수칙을 준수하고 다가오는 설 명절은 나와 우리 가족, 친지의 건강을 위해 모임을 자제 하시고 이동 없이 안전한 집에서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