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농업기술센터의‘저소득 홀몸어르신 반려식물 보급 및 원예치료 방문 시범사업’,
고양시 농업기술센터의‘저소득 홀몸어르신 반려식물 보급 및 원예치료 방문 시범사업’,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1.01.27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리 치유효과 입증
▲ 고양시 농업기술센터의‘저소득 홀몸어르신 반려식물 보급 및 원예치료 방문 시범사업’,
[고양=광교신문] 고양시 농업기술센터가 지난해 저소득 홀몸어르신 대상으로 진행한 ‘반려식물 보급 및 원예치료 방문 시범사업’의 심리 치유효과를 입증하는 분석결과가 나왔다.

‘저소득 홀몸어르신 반려식물 보급 및 원예치료 방문 시범사업’은 독거노인의 고독사와 우울증을 방지하고 정서적 위안을 제공하고자 원예복지사가 반려식물을 가지고 정기적으로 방문해 원예 치유활동을 진행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해 치유농업 시범사업으로 첫 시행됐다.

2020년 6월부터 11월까지 원예복지사가 생활지원사와 동행해 관내 홀몸어르신 30명에게 총 150회 방문해 반려식물을 보급하고 원예 치유활동을 진행했다.

팔손이나무 분갈이, 개운죽 수경재배, 국화바구니 만들기 등 원예치유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식물 그리기 등 미술활동과 좋은 글 읽기 등 정서 지원을 위한 활동들도 병행해 사업의 효과를 높였다.

특히 시범사업을 운영하며 고양시 농업기술센터 도시농업과에서는 실제 치유효과를 과학적으로 검증해보고자 활동 참여 전·후 참여자들의 뇌파를 측정해,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에 측정데이터 분석을 의뢰했다.

분석 결과, 조사에 참여한 홀몸어르신들이 모두, 원예치유 활동 참여 후 초긴장 및 스트레스 지표인 상대적 감마파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원예치유 참여 이전보다 평균적으로 15.1% 상대적 감마파가 감소해 이번 사업이 실제로 심리적 치유효과가 있음을 입증했다.

활동 참여 전에는 상대적 감마파가 높아 뇌 지도에서 붉은 색이 많이 표시되었으나 원예치유 5회 후에는 그 수치가 감소해 푸른 색 계열이 확연히 많아진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와 더불어, 홀몸어르신 대상 만족도 조사결과에서도 매우 만족이 84.2%, 만족이 14.2%를 차지해, 참여자의 98.4%가 원예치유 프로그램에 대해서도 좋은 평가를 했다.

이번 사업에 참여한 어르신들은 “코로나 때문에 밖에 나가지 못하고 힘들었는데 많은 도움이 됐다”, “정성을 다해 진행해 줘서 대접 받는 기분이 들어 행복했다”, “선생님이 오는 날만 기다렸는데 수업이 끝난다는 이야기에 허전했다”, “선생님들과 대화하는 시간이 좋았다”등 호평을 보였다.

고양시 농업기술센터 치유농업 담당자는, “2020년 처음으로 시작한 시범사업인데 코로나19 거리두기 격상으로 진행과정의 어려움도 많았지만, 결과적으로 어르신들이 외로움을 털어내고 코로나블루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셨다고 하니 보람되고 기쁘다”며 “2021년에도 홀몸어르신 반려식물 보급 및 원예치료 방문 사업을 포함한 다양한 치유농업 관련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