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공공미술 프로젝트, ‘안성천에 소소한 변화’를 만들다
안성시 공공미술 프로젝트, ‘안성천에 소소한 변화’를 만들다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12.24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예술인 일자리도 잡고 시민 문화 향유도 증진
▲ 안성시 공공미술 프로젝트, ‘안성천에 소소한 변화’를 만들다

[안성=광교신문] 안성시가 안성천변 일원에서 공공미술 프로젝트 우리동네 미술사업을 추진해 썰렁했던 안성천에 소소한 변화를 만들고 있다.

시는 공공미술 프로젝트 사업을 시작으로 안성천변 문화예술 거리를 조성하기 위해 그동안 시민들의 산책로 기능만 하던 안성천을 품격 있는 문화예술 도시공간으로 재탄생시킬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지역예술인 일자리 제공과 시민의 문화 향유 증진을 목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으로 지역예술인 36명이 참여해 작은미술관 공간조성 회화 도자 조형물 등 4개 부문으로 나눠 작업을 진행 중이다.

현재 7.5M에 달하는 조형물 LOVE를 설치했으며 도자 및 회화 부문은 마무리 작업이 한창 진행 중이다.

작은미술관 조성은 12월 설계를 마무리하고 내년 2월까지 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아울러 그 동안의 모든 작업은 아카이브와 영상촬영을 병행해 제작하고 있으며 1월중 작은 미술관이 완료되면 오프닝 행사도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안성천변을 음악이 흐르고 문화가 있는 도심 속 시민 힐링 공원으로 만들 것”이라며 “아트홀~안성천~구도심~도기산성으로 이어지는 문화예술 거리를 조성해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