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시민 주차 편의 증진 정책 추진
부천시, 시민 주차 편의 증진 정책 추진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12.21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총 18개소 773면 공영주차장 조성, 향후 주차유도시스템 도입 등
▲ 부천시, 시민 주차 편의 증진 정책 추진
[부천=광교신문] 2019년 말 부천시에 등록된 자동차는 30만5천967대로 매년 연평균 1.63%씩 증가하는 추세다.

이에 부천시는 올해 불법 주·정차를 예방하고 시민들의 주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공영주차장을 확충했다.

올해 조성한 공영주차장은 총 18개소, 773면으로 소사본동 소사근린공원 소사본동 신학대 도당동 장미공원 舊)원종1동 주민센터 범박동 카페의 거리 노상주차장 8개소 유휴공간을 활용한 학교 및 종교시설 개방 등 5개소 등이다.

내년에는 심곡동 상공회의소 공영주차장을 비롯해 총 23개소, 3,477면을 확대 조성해 주차 편의를 개선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기존 공영주차장과 신설 공영주차장에 ‘주차유도시스템’을 도입한다.

주차가능면수를 안내하고 주차공간 유무 점멸표시등을 설치해 주차가능공간을 사전에 파악해 편리하고 빠르게 주차할 수 있도록 돕는 시스템이다.

또한, 그린뉴딜 정책에 발맞춰‘전기차 충전시설’을 확대 설치하고 주차장 옥상층에는 ‘태양광 발전시설’을 도입하는 등 친환경 에너지 인프라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규호 주차시설과장은 “연차별 계획에 따라 체계적이고 지속적으로 공영주차장을 확충해 주차난 및 주민불편을 해소할 계획”이라며 “미래 기후변화와 환경 위기에 대응하는 그린뉴딜 정책에 맞게 전기충전기, 태양광 발전시설 등 친환경 시설을 적극 도입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