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산업진흥원 출범. 지역산업 컨트롤타워 기대
화성산업진흥원 출범. 지역산업 컨트롤타워 기대
  • 지용진
  • 승인 2020.12.18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지원플랫폼을 활용한 정책 수립, 강소기업 육성 등
▲ 화성산업진흥원 출범. 지역산업 컨트롤타워 기대

[화성=광교신문] 화성시 산업경쟁력을 이끌어갈 ‘화성산업진흥원’이 내년 3월 공식 출범을 앞두고 18일 화성시청에서 창립총회를 개최했다.

이사장 및 발기인대표는 서철모 화성시장이, 원장은 나원주 전 청와대 사회수석 비서관실 행정관이 맡았다.

이 외에도 장경의 일자리경제국장, 고희준 화성상공회의소 사무처장, 박승준 한국산업기술대학교 교수, 박준석 국민대학교 교수, 임교빈 수원대학교 부총장, 배순길 세무사 등이 발기인에 이름을 올렸다.

화성산업진흥원은 4차 산업혁명 등 급격한 변화를 맞고 있는 기업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시가 직접 3억원의 출자를 통해 설립하는 재단법인이다.

내년 3월 봉담읍 원희캐슬 5층에 혁신전략팀, 기업지원팀 2개 팀 총 15명으로 꾸려질 예정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기업지원플랫폼을 통한 관내 기업 간 거래 활성화, 산업정책연구 및 전략 수립, 핵심기술 R&D 및 제품인증 지원, 강소기업 육성을 통한 성장동력산업 진흥, 벤처 및 스타트업 기업 등 창업지원 프로그램 운영 등이다.

특히 진흥원은 관내 기업 데이터베이스에 기반한 기업지원플랫폼을 구축하고 기업 관계망 및 산업생태지도 등을 확보해 보다 효율적이면서 신속한 기업 지원 정책을 수립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화성산업진흥원은 제조업체 수 전국 1위에 반도체, 친환경 자동차 등 첨단산업이 공존하고 있는 우리 시의 미래 먹거리와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끄는 컨트롤타워가 될 것”이라며 “기업하기 좋은 화성의 명성을 이으면서도 누구나 일자리 걱정 없이 꿈을 펼칠 수 있는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